남편은 법원 공무원이었고,
아내는 초등학교 교사였다.

부부는 은퇴 후..
시골에서 전원생활을 하면서 1년에 한 번씩 반드시 해외여행을 하기로 계획을 세웠다.

궁상스러울 정도로 돈을 아끼며
평생을 구두쇠처럼 살았다.

유일한 낙은..
시골에 내려가 심을 식물 종자를 구하고, 여행을 다닐 때 입을 옷을 마련하는 것이었다.

하지만 남편은 결국 은퇴를 하지 못했다.
정년퇴직을 2년 앞두고 폐암으로 숨을 거두었다.

홀로 남은 아내는 우울증에 걸렸고..
식음을 전폐한 채 사람들을 만나지 않았다.

어느 날..
시집간 딸이 혼자 사는
어머니의 집을 정리하러 갔다가
벽장 속이 각종 씨앗과 여행용 옷으로 가득 찬 것을 보게 되었다.

어떻게 그것들을 치워 버리겠는가?
거기에는 너무나 큰 의미가 담겨져 있는데 말이다.

지키지 못한 약속으로 가득차 있어서 감히 들 수조차 없을 만큼 무겁게 느껴졌을 것이다.


경제적으로 좀 더 윤택해지고..
아이들이 성장하여 독립해 나간 후 자유로워졌을 때...
그때 하겠다고 벼르고 있는 일이 있다면 지금 하라!

“언젠가 모든 것이 달라질거야!"
라는 말을 믿지 마라!
오늘 하늘은 맑지만..
내일은 구름이 보일지도 모른다.

당신의 해가 저물면..
노래를 부르기엔 너무나 늦다.

가슴 저리게 사랑하고..
그 사랑을 즐겨라!

친구여~!
지금 이시각을 중요시하라!
한치의 앞도 못보는게 인간 삶이라..

인생의 소중한 사람과 떠날 계획을 세우라 !
Right now!

여행에 관심있는분만 오세요.^^

운영자 : 이병일 - 아래 밴드 초대합니다.
Http://band.us/@1004tomcruise




                법무에 대한 겸손한 자신감을 가집시다.
                                              - by smilelaw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