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이전 유체동산압류에 대해 문의 드렸다가 실익을 아직 거두지 못하고 전세계약으로 거주했던 부동산에 대해

경매신청하고자 문의드립니다.

해당 부동산의 현재 시세는 보증금보다 낮은 깡통전세입니다.

경매신청시 여러번의 유찰과 가격하락이 예상됩니다. 저는 최선순위 임차인이며, 전입, 확정, 임차등기 중이며,

부동산에는 근저당과 같은 권리관계가 없는 깨끗한 건물입니다.


1. 위와 같이 보증금이 더 높은 상황에 입찰자가 아무도 없을것으로 예상됩니다. 부동산 경매에 대한 실익을

기대할수 없는지, 제가 할수 있는 최선은 무엇일까요?


2. 제가 경매를 신청하고, 대항력을 갖추고 있기에 배당을 신청할지, 배당을 신청하지 않을지, 방법에 따라 상황이

달라질수 있을지가 궁금합니다.

  - 배당을 신청하지 않고 낙찰자가 보증금을 전부 인수 받는 조건(유찰 예상)

  - 배당을 신청하면, 부족분에 대한 보증금을 계속 기존 임대인에게 청구 가능 여부

    (낙찰자가 보증금을 승계한다면 아무도 입찰하지 않을것이라는 판단으로 해당 방법이 가능한지에 대한 물음)

  - 임차인이 직접 낙찰 (혼동의 법리가 적용되어 임대인의 지위를 승계, 부족분에 대한 청구가 불가능할 가능성)


3. 위와 같이 경매로 실익을 얻기 힘들다면, 경매신청 이전 부족분에 대해 임차인의 다른 재산 먼저 강제집행.

이 방법이 제 짧은 소견으로 가장 최선의 방법이라 생각해서 진행 중인데, 임대인의 명의의 재산도 없고 찾기도

무척 힘든 상황입니다.


해당 사항에서 제가 할 수 있는 최선의 선택지가 있다면 조언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