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아래 민소법 452조에 기한 재심청구 시 재심제기 가능한 법원에 대해 문의드립니다.

[ 민소법 제452조(기본이 되는 재판의 재심사유) 판결의 기본이 되는 재판에 제451조에 정한 사유가 있을 때에는 그 재판에 대하여 독립된 불복방법이 있는 경우라도 그 사유를 재심의 이유로 삼을 수 있다. ]

 조정으로 종결된 손해배상청구 사건에 재심사유가 있어, 재심을 통해 조정을 무효화한 후 이어 본안을 통해 손해배상청구에 대한 판결을 받고자 합니다. 그런데 위 조정확정 이후 위 조정 사건과 동일 사건에 대한 '별개의 소송물'에 기하여 '다른 법원'(이하 '제2법원'이라 함)에서 손해배상청구를 제기하여 위 조정내용을 기초(인용)로 한 기각 판결을 받은바 있는데, 바로 그 기각 판결을 통해 위 조정 사건에 재심사유가 있음을 알게 된 것입니다. 

위와 같은 경우, 위 조정 사건을 재판한 법원이 아닌, 위 '제2법원'에서 위 '기본이 되는 재판의 재심사유'로 위 조정에 대한 재심을 제기한 후 본안 판결을 받는 것이 가능한지 궁금합니다. 원칙대로라면, 위 조정 사건을 재판한 법원에서 위 조정에 대한 재심을 제기한 후 본안 판결을 받아야겠지만, 혹시라도 위 '제2법원'에서 위 '기본이 되는 재판의 재심사유'로 재심청구가 가능한지 궁금하여 문의드리게 된 것입니다. 

읽어주셔서 감사드리며 귀견을 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