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십니까. 여기에서 많은 도움을 받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몇가지 질문이 있어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채권 5천만원)

 제가 공사대금채권에 대하여 채권압류 및 추심명령을 하였습니다. 하지만 제3채무자에게 송달이 되지 않아 급박한 마음이 들어서

채무자가 거래하는 몇군데 은행에 대해서 채권압류 및 추심을 신청하려고 합니다. 그래서 정본도 2통 더 신청하여 수령하였습니다.

질문 1. 공사대금에 한 추심명령은 취하를 해야 은행권에 추심명령을 진행할 수 있는지요?

질문 2. 취하를 하지 않고도 채권 5천만원 그대로 은행권에 안분하여 추심명령을 신청할 수 있는지요? 과잉압류라는 말이 있어서 질문드립니다.

질문3. 제3채무자가 수령하지 않았을 때 취하하는 것과 제3채무자가 수령하였을 때 취하하는 것과는 차이가 있는지요?

           만약 제3채무자가 결정문을 수령한 후 진술서 혹은 의견서도 없고 연락조차 되지 않는 상황에서 취하를 한다면 집행권원 원본을 환부 받아서

          다시 사용할 수 있는지요(환부받은 것으로 다시 은행권에 추심명령 신청)?

질문이 길어졌습니다. 제가 듣기로는 추심명령이나 전부명령은 함부로 해제하거나 취하하는게 아니라고 하더라고요. 환부받는 집행권원에 변제를 받은 것처럼 부기가 될 가능성이 있다고 하는데... 제가 추심을 하지 않고 제3채무자가 결정문을 수령했은 안했든 상관없이 취하하고 다른 곳에 다시 추심명령을 신청할 수 있는것 아닌가요?

회원님들의 친절한 답변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더운데 건강조심하시길 바랍니다.